경남/마산/하나방송

LG헬로비전 경남/마산/하나방송은 경남 도민이 원하는 다양한 콘텐츠를 만듭니다.
경남/마산/하나방송은 창원∙거제∙통영∙고성∙함안∙의령지역, 헬로tv 채널 25번에서 만나실 수 있습니다.

지역방송국 지역방송 홈
를 클릭 하시면 관심지역으로 설정됩니다.
서울
경기/인천
강원
충청
전라
대구/경북
부산/경남
오늘의뉴스 | 뉴스 | 경남/마산/하나방송 | LG HelloVision
[스마트폰 출동]마산 감천계곡 무법 피서 '몸살' 구분사회(표영민 기자) 2020.08.06 17:48:55

앵커)
여름 휴가철이 시작되면서 마산 감천계곡에는
피서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습니다.

계곡에 많은 피서객들이 몰리면서
일부 피서객들이 버린 쓰레기와
도로변 불법 주차로 몸살을 앓고 있습니다.

그 현장을 표영민 기자가 스마트폰에 담았습니다.

기자)
창원시 마산회원구의 감천계곡.

맑고 깨끗한 물에다 도심과 가까운 위치 탓에
피서철이면 사람들로 북적입니다.

임기영/ 피서객
요즘 날씨도 덥고 한데, 물도 안 깊고
전체적으로 좋은 것 같습니다.

피서객들 주변으로 눈을 돌리자
물 위로 떠오른 과자 봉지와 쓰레기 등이 눈에 띕니다.

물 밖의 상황도 마찬가집니다.

눈에 잘 보이지 않는 수풀 사이마다
먹다 남은 음식과 휴지, 담뱃갑 등이 널려있고,
불까지 피운 흔적도 곳곳에서 발견됩니다.

강성현/피서객
사람들이 자연을 잘 관리 안 하는 것 같아서
약간 마음이 상하는 것 같고,
쓰레기는 자기가 쓴 것들을 치우는 게 좋아 보입니다.

감천계곡에서 주말과 휴일 나오는 쓰레기양은 100L 마대자루 20개.

기간제 근로자 세명이 매일 청소에 나서고 있지만
역부족입니다.

치우기가 무섭게 다시 버려지기 때문입니다.

기간제 근로자 (음성변조)
우리가 한 바퀴 돌고 광천사까지 갔다 내려오면
또 (봉투) 갖다 놓으면 꽉 찹니다.
또 솔밭에 가면 또 있어요.

문제는 이뿐만이 아닙니다.

계곡 주변 왕복 2차선 도로 중 1개 차선은
불법 주차한 차량들에 점령됐습니다.

차선 하나가 통째로 막히면서
운전자들은 곡예 운전을 감수하고 있습니다.

휴가철 얌체 피서객들의 무법 피서가
주민과 다른 피서객들의 눈살까지 찌푸리게 하고 있습니다.

헬로티비뉴스 표영민입니다.




< 가장 빠르고 정확한 지역소식 ©LG헬로비전, 무단 전재·재배포금지 >